본문 바로가기

산 미니아토

토스카나: 산 미니아토-카스텔프란코 디 소토 이동구간/ San Miniato-Castelfranco di Sotto 산 미니아토를 나서던 길. 이탈리아 소나무들의 매력이란! 자전거 여행의 가장 좋은 점은 보지도 못하고 지나쳤을 수많은 무명의 장소와 무명의 건축을 잠시나마 바라볼 시간을 가질 수 있다는 것 아닐까 싶다. 어떤 공장 혹은 창고 건물. 산 로마노 San Romano 중간에 물을 사러 잠시 둘러본 작은 마을. 언덕에 사뿐히 자리 잡은 밀도 낮은 주택단지의 모습과 물탱크가 미국의 어떤 전원도시적 느낌을 주었다. 이탈리아 이민자들의 가꾼 미국 마을이라던가. 어딘가 야구장이 있을 것 같고. 뭐 그런. 아르노 강을 따라 저 멀리 다음 날 방문하게 될 산타 마리아 아 몬테 Santa Maria A Monte의 실루엣이 보여서 반가웠다. * 산 미니아토에서 카스텔프란코 디 소토까지는 대략 11km 정도 거리인데, 중간에..
토스카나 지방: 산 미니아토 도착 첫날 밤/ San Miniato 사진으로는 가까워보이지만, 아무튼 굉장히 멀고 그리고 자전거를 타고 가기엔 비교적 높은 곳에 위치한 산 미니아토San Miniato 도시의 실루엣에서 가장 두드러지는 페데리코 2세 타워Tower of Federico II가 드디어 눈에 보이기 시작했다. 이 사진을 찍었을 때가 18:35. 체크인 시간은 19:00까지. 첫날이기도해서 정신적+육체적 체력은 충분했으나, 25분에 도저히 갈 거리는 아니었다. 아무튼 평지를 열심히 달리고, 중간에 숙소에 전화를 걸어보았는데, 계속 영어 못한다고 말만 되풀이하는 사람이 전화를 받았다.산에 위치한 도시를 올라가기 위해선 자전거를 끌고 올라가야했고, 7시 조금 넘어서 숙소에 도착했다. 다행이 숙소(유스호스텔)에는 영어를 충분히 잘하는 친절한 직원 두분이 나를 기다리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