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골목

타이페이: 서문정-북문 인근 지역 서문정 西門町 Shi-men Ting/Ximending(시먼딩/지먼딩)타이페이의 명동이라는 서문정 일대를 돌아다녔다. K-POP도 심심치 않게 들리고, 한국에서도 자주본 한국 브랜드가 많이 있어서 정말 어떤 순간에는 명동 같은 느낌이 들었다. 서문정은 건물, 아케이드, 골목 그리고 도로 마다 다양한 품목과 다양한 형태로 상행위가 이루어지고 있었다. 도로와 (벽이나 통유리벽 등을 통한) 물리적 경계를 없앤채로 시각적으로 확 트인 인형뽑기 가게도 인상적이었다. 새롭게 지어진 건물 앞의 단차는 누군가의 만남의 장소이자 휴식처로 활용되고 있었다. 천후궁 臺北天后宮 Tianhou Temple 타이페이 도심에선 어디를 가나 절과 시장이 여전히 구역의 주요한 장소로 기능하고 있다. 너무 오랜만에 보는 도심절이라서, ..
타이페이: 2/28 평화공원-서문정 일대 오전에 출발하여, 점심시간에 도착한 타이페이. 점심을 먹고 발걸음을 2/28평화공원 二二八和平公園 2/28 Peace Park 으로 옮겼다. 타이페이 구도심 지도 상에서 감히 놓칠 수가 없을 정도로 (구도심 규모에 비해) 거대한 규모의 공원이다. 1947년 2월 28일 대만의 민중봉기를 무력으로 진압/학살을 한 사건을 추모하기 위해 기존의 중산공원의 이름을 바꾸고, 공원 한켠에는 2/28사건을 다루는 박물관도 설립해놓았다. 2018년 여행에서 만난 도시에선 기존에 살던 도시인 서울과 베를린에서 볼 수 없는 식생이 가득해서 그것을 보는 것만으로도 너무나 좋은 경험이었다. 타이페이에는 구역별로 특징적인 건축 양식이 존재하고, 동시에 구역 내에서도 다양한 건축 양식이 섞여있는 것이 인상적이었다. 공원을 나서진..
서울 2/10: 논란의 파크하비오, 강남역 그리고 전통건축이란? 오래전 잠시 작은 논란의 대상이었던 법조타운 내 파크하비오를 잠시 둘러보았다. 불필요한 외부장식을 가진 아파트 입면이 기본인 사회에서 그 장식을 모두 배제함으로 마치 시공이 끝나지 않은 듯한 느낌을 준다. 아마도 평면 구성 특징상 돌출된 부분이 없는 점도 그에 더 큰 영향을 주는 것으로 보였다. * 건축물의 외부 형태에 대해서, 이승환 소장의 글 을 한번 읽어보면 흥미로울 것이라고 생각한다. 현상설계에선 결과물 제출물의 형태가 건축가 개개인의 논리 이상으로 건축물의 형태에 영향을 주기도 한다는 것을 이야기하는 글이다.** 파크하비오 관련해서는 글을 자세히 써볼 예정이다. 그리고 약간 놀라운 창문. 건축가의 의도였을까. 설계지침이었을까. 아니면 법 규정 등의 이유 때문이었을까?아무튼 비용 절약적 측면 등 ..